등록 : 2020.06.09 11:04

삼성증권 ‘동영상 투자 콘텐츠’ 인기… 비대면 자산 올 4조 유입

등록 : 2020.06.09 11:04

삼성증권의 유튜브 콘텐츠들이 주식 초보자들 사이에 주목받고 있다.

콘텐츠는 글로벌 경제 변동성과 관련해 글로벌 경제, 유가전망, 국가별 금리인하 정책에 대한 내용까지 초보자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시황이나 종목 등 주식 위주에서 최근에는 채권, ELS 등 각종 상품 설명과 IRP 활용법 등 서비스 영역까지 확대되고 있다.

또한 지난 4월부터 ‘놀.삼.투(놀면 뭐하니? 삼성증권과 투자하지!)’와 ‘금가루(금융을 가르쳐주는 ~’)라는 제목으로 재테크 내용을 쉽게 소개하는 유튜브 영상도 론칭했다. 지금까지 ‘삼성에 투자하는 3가지 방법’, ‘ELS 바로알기!’, ‘ETF!, 내연금을 구해줘!’, ‘주식에도 구매대행 서비스가 있다?’ 등을 연재하며 5,000회가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특히, 이 중 양방향 소통방식으로 진행되는 ‘삼성증권 Live’에는 평균 3,000여 명의 고객이 사전 참가신청을 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

이런 언택트 콘텐츠의 활성화를 기반으로 삼성증권은 올해 들어 비대면 고객 자산이 4조원 넘게 유입되며, 업계 최초로 비대면 고객 자산 11조원을 기록했다.

비대면고객 중 해외주식, 펀드, ELS 등 다양한 자산에 복합투자한 고객도 14%에 달했다. 2016년 비대면고객 중 복합투자 비율이 5%에 불과했던 점을 감안하면 비대면거래가 온라인 주식 매매를 넘어 디지털자산관리로 진화하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