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나
스타한국

등록 : 2020.02.27 11:03

‘나혼산’ 태사자 김형준, 허당美 요리솜씨→축구 찐덕후 면모…힐링 가득 하루

등록 : 2020.02.27 11:03

‘나혼산’ 태사자 김형준의 하루가 공개된다. MBC 제공

‘태사자’ 김형준이 몸과 마음 모두 풍족한 하루를 보낸다.

28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으로 가득찬 ‘덕후’ 김형준의 일상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따뜻하게 채운다.

이날 방송에서는 자취 생활 ‘15년 차’에 접어든 김형준의 모습이 그려진다. 반지하부터 지금의 집까지 다양한 집을 거쳐 온 그는 프로 자취러답게 남다른 여유를 드러낸다.

특히 자신만만하게 요리를 시작하지만, 어딘가 허술한 그의 웍 솜씨로 귀여운 허당미(美)까지 엿볼 수 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그는 ‘축구 찐 덕후’의 진면모를 드러내며 ‘안방 1열 직관’까지 펼친다. 경기 관람에 앞서 집안 곳곳에 자리하고 있는 머플러와 유니폼을 온몸에 두르는 것은 기본, 팀 응원가까지 부르는 등 힐링과 요란함이 공존하는 그의 ‘안방 직관’이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풍족한(?) 저녁 식사와 덕질이 공존하는 그의 하루에 가장 큰 이벤트가 남아있다고 전해져 과연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따스한 봄바람처럼 포근한 김형준의 힐링 가득한 하루는 2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커지는 '저유소' 화재 미스터리… “외국인 노동자에 모든 책임 부적절”
종신제 도입하면 국민 10명 중 7명 “사형 폐지 찬성”
일본, 방사능 오염수 본격 배출 태세…“정부 대응 필요”
“직장인에게 업무방식 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비효율, 삽질, 노비”
‘음주운전 초범도 처벌 강화’ 지시한 문 대통령
김소연 대전시의원 “불법 선거비용 요구 폭로 뒤 외압 있었다”
태풍 직격탄 영덕, 더디기만 한 복구… 애타는 민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