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재경 기자

등록 : 2019.11.26 10:07

서울 동북 4구, 사회적경제 공공구매 박람회 연다

등록 : 2019.11.26 10:07

노원구 포함해 도봉구, 강북구, 성북구 등 참여… 28일 오후 1시30분 구청 대강당서 개최

사회적경제기업의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홍보 및 판로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

서울 노원구는 지난 3월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참여한 가운데 공공구매 박람회를 열었다. 노원구 제공

서울 노원구는 28일 오후1시30분 구청 대강당에서 ‘동북 4구 사회적경제 공공구매 박람회’를 연다고 밝혔다.

서울시 동북 4구 행정협의회 주최로 열릴 이번 박람회는 사회적경제기업과 공공구매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홍보, 판로 지원을 위해 마련했다.

참여 기업은 노원구를 비롯해 도봉, 강북, 성북 등 서울시 동북 4구 소재의 40개 사회적경제기업(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자활기업)으로 납품실적, 공급역량 등 공공기관 납품 조건을 충족시킨 업체로 선정했다.

행사장에선 공사‧청소, 교육서비스, 홍보‧인쇄, 물품제조‧판매, 문화예술, 먹거리 등 7개 업종별로 부스를 설치해 공공기관 구매 담당자들과 현장상담 및 구매활동이 이뤄질 예정이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사회적경제 조직이 지역사회와 더불어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동북 4구가 긴밀한 협력을 통해 발전적 상생 관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 동북권 4개 자치구는 2012년부터 ‘동북 4구 발전협의회’를 꾸린 데 이어 2016년 4월엔 공동 업무 처리를 위한 ‘동북 4구 행정협의회’를 발족, 상호 협력하고 있다.

허재경 기자 rick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