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종은 기자

등록 : 2019.08.07 18:40

현대차, 코나 하이브리드 출시… 1리터로 19.3㎞ 주행

등록 : 2019.08.07 18:40

현대자동차는 7일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동력계통)을 추가한 소형 SUV ‘2020 코나’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제공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코나(KONA)’ 하이브리드 모델을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현대차의 첫 번째 하이브리드 SUV로 휘발유 1리터로 19.3㎞ 주행이 가능하다.

현대차는 7일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동력계통)을 추가한 ‘2020 코나’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2020 코나는 트림을 기존 8개에서 3개로 간소화하고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후방 주차거리 경고를 기본 장착해 안전성을 높였다.

코나 하이브리드는 1.6 GDi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6단 더블클러치변속기(DCT)를 탑재했다. 또 현대차 최초로 차 안에서 조명, 에어컨, 보일러 등 가정의 홈 IoT(사물인터넷) 기기를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인 ‘카투홈’이 적용돼 실시간으로 집 안 상태를 확인하고 제어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는 7일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동력계통)을 추가한 소형 SUV ‘2020 코나’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코나 하이브리드 인테리어. 제공 현대자동차

기존 내연기관 모델도 성능이 향상됐다. 디젤 모델은 기존 대비 약 4.2% 개선된 리터 당 17.5㎞를 주행할 수 있는 연비를 확보하고 4륜 구동 옵션을 신규로 추가해 상품성을 높였다. 또 10.25인치 고해상도 와이드 내비게이션을 탑재해 △3분할 화면 △자연어 기반 카카오i 음성인식 △지도 무선 업데이트 등을 활용할 수 있다.

2020 코나 판매가격은 가솔린모델이 1,914만~2,246만원, 디젤모델 2,105만~2,437만원, 하이브리드 모델 2,270만~2,611만원이다.

류종은 기자 rje312@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