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종은 기자

등록 : 2020.06.03 17:23

무역협회-LG상사, 스타트업 해외 테스트베드 구축 동행

등록 : 2020.06.03 17:23

한국무역협회와 LG상사는 3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종합상사 연계형 스타트업 글로벌 스케일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스타트업 해외 테스트베드 사업을 본격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진현 무역협회 부회장(왼쪽)과 윤춘성 LG상사 대표. 한국무역협회 제공

한국무역협회와 LG상사는 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종합상사 연계형 스타트업 글로벌 스케일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스타트업 해외 테스트베드 사업을 본격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한진현 무역협회 부회장과 윤춘성 LG상사 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 부회장은 “독창적인 지원모델 개발과 보급을 통해 스타트업의 글로벌 스케일업을 지원하는 한편 정부부처와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 생태계에 관한 제도적 기반도 지속적으로 점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윤 대표는 “종합상사의 글로벌 역량과 국내 스타트업의 혁신적 비즈니스를 결합하면 글로벌 시장에서 새로운 방식의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무역협회는 이번 협약으로 그간 추진해 왔던 민간공모 방식의 국내외 스타트업 테스트베드 운영 노하우를 공유한다. LG상사는 수십 년간 축적한 글로벌 역량과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 테스트베드 파트너를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또 스타트업의 해외진출 컨설팅, 투자, 파트너 발굴, 사업화 연계 등을 함께 추진한다.

조상현 무역협회 스타트업글로벌지원실장은 “스타트업에게 일반적인 매칭 상담회는 유수의 기업들을 만날 수 있는 좋은 기회지만 기술·비즈니스 모델을 입증하기까지 상당한 시간과 노력이 소요된다”며 “종합상사 연계 해외 테스트베드는 이를 보완해 우리 기업들이 해외 무대에서 개념증명(PoC)ㆍ기술검증을 통해 해외사업 확장기반을 더욱 공고히 하는 보다 실질적인 지원사업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류종은 기자 rje312@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