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상균
본부장

등록 : 2020.01.21 17:35

와이즈유 스마트공대, ‘블록체인연구소’ 열었다

등록 : 2020.01.21 17:35

인공지능융합硏 이어 ‘동남권 최초’

“4차산업혁명 핵심기술 연구 기반”

와이즈유 스마트공과대학이 지난 20일 양산캠퍼스에서 블록체인연구 특강을 진행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와이즈유 제공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총장 부구욱)가 동남권 지역 대학 최초로 블록체인연구소(소장 김진환)를 열었다.

와이즈유 스마트공과대는 지난 8일 인공지능융합연구소(소장 이한성)를 개소한 데 이어 20일 블록체인연구소도 잇달아 오픈해 명실상부하게 4차 산업혁명시대의 핵심기술에 대한 연구와 교육의 교두보를 확보하게 됐다고 21일 밝혔다.

와이즈유는 두 연구소를 통해 다가올 미래산업기술의 연구 기반을 구축하고, 스마트공과대학의 경쟁력을 차별화하겠다는 전략이다.

와이즈유는 앞서 20일 양산캠퍼스에서 노찬용 이사장, 부구욱 총장을 비롯한 보직교수와 재학생, 부산시와 기업체 관계자 등 약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블록체인연구소 개소식 및 특강’을 진행했다. 특히 이날 개소식에는 위고컴퍼니의 블록체인 장비 기증식과 감사패 전달식도 함께 진행됐다. 위고컴퍼니 김영기 대표는 약 3,400만원 상당의 블록체인 장비를 기증하고 본격적인 산학협력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블록체인연구소 소장을 맡은 김진환 교수(컴퓨터공학부)는 “4차 산업혁명시대의 핵심기술로 부각되고 있는 블록체인 기술을 보다 체계적으로 정립하고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연구소를 설립하게 됐다”면서 “앞으로 다른 분야의 학문과 연계해 다양한 산업 영역에서의 융복합 블록체인 소프트웨어 개발과 연구, 전문인력 육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연구소 개소식에 이어 전문가들의 릴레이 특강도 함께 진행됐다. 부산시 미래산업국 신창호 국장은 ‘부산시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지정 의미와 비전’, 박성준 동국대 블록체인연구센터장은 ‘블록체인 패러다임’, 김정혁 한국블록체인평가 본부장은 ‘디지털 자산의 미래와 과제’, 위고컴퍼니 김영기 대표는 ‘블록체인 미래’ 등을 주제로 릴레이 특강을 진행했다.

부구욱 총장은 이날 개소식에서 “블록체인 기술은 선진국과 기술 격차가 크지 않기 때문에 국내 법, 제도와 정책을 잘 정비하고 블록체인 생태계를 잘 조성하면 세계 최고의 기술 강국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또 노찬용 이사장은 “블록체인 플랫폼에 기반한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고 국내외 산ㆍ학ㆍ연ㆍ관의 유기적인 상호협력을 통해 대학의 발전과 도약의 기회로 삼고자 한다”고 말했다. 목상균 기자 sgmo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