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별 기자

등록 : 2020.01.23 17:18

靑 “곽상도, 대통령 손주까지 정치공세 이용”

등록 : 2020.01.23 17:18

곽 의원 제기 ‘호화 유학’ 의혹 반박

“대통령 딸 문다혜, 변호사 선임”

청와대 전경. 한국일보 자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의 딸인 다혜씨가 자신의 아들 학비 등에 대한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의 의혹 제기에 대응하기 위해 변호사를 선임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23일 브리핑에서 “청와대는 다혜 씨가 변호사를 선임한 사실을 파악하고 있으며, 다혜 씨의 입장은 변호사를 통해 밝혀나갈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앞서 곽 의원은 ‘다혜씨 아들이 태국 학교에 다니고 있으며 학비, 과외 활동까지 하면 1년에 대략 4,000만원이 든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다혜씨는 언론 인터뷰를 통해 “아들 문제를 거론하는 것은 참을 수 없다”며 곽 의원을 상대로 민ㆍ형사상 법적 조치를 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한 부대변인은 곽 의원이 제기한 의혹에도 불쾌감을 감추지 않았다. 한 부대변인은 “곽 의원의 행태는 경호상 심각한 위해를 가할 수도 있는 행위”라며 “이 문제는 반드시 짚고 넘어갈 사안”이라고 했다. 또한 그는 “대통령과 함께 경호 대상인 초등학생 손주까지도 정치공세의 대상으로 삼는 것이 국회의원의 할 일인지 의문”이라며 “정상적인 국회의원 활동으로 보기 어렵다. 제발 국민 생각을 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신은별 기자 ebshi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