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경 기자

등록 : 2018.12.22 14:00

주인 떠나고 집에 남겨진 열 아홉 마리 누더기 가족

등록 : 2018.12.22 14:00

[가족이 되어주세요] 196. 한 살 추정 아람ㆍ달리ㆍ똘복ㆍ가람, 네 살 추정 청담ㆍ보담

방치된 채 구조된 달리, 청담, 보담, 아람. 유행사 제공

지난 10월 서울 용산구청에는 주민들로부터 악취와 개 짖는 소리가 심하다는 민원이 들어왔습니다. 구청 직원들이 해당 집을 방문해보니 생각했던 것보다 상태가 심각했습니다. 주인이 피치 못할 사정이 생겨 떠난 집에는 털이 길어 눈도 보이지 않은 채 방치된 열 아홉 마리의 개들이 살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직원은 수소문 끝에 주인 가족이 밥과 물만 겨우 챙겨주는 것을 확인했지만 앞으로도 개들을 이렇게 방치할 수는 없었다고 합니다. 직원은 주인 가족으로부터 소유권을 넘겨 받은 후 용산구 내 유기동물 자원봉사단체인 ‘유기동물 행복찾는 사람들’에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열 아홉 마리의 개들은 그렇게 구내 지정 동물병원 보호소로 옮겨졌습니다.

유행사는 공고기간이 끝난 이후 여건이 닿는 대로 개들의 치료를 하고, 임시 보호처를 마련하고 있습니다. 열 아홉 마리 중 지금까지 구조한 개들은 열 한 마리. 나머지 여덟 마리는 구내 동물병원에서 지내고 있는데요, 모두 다 데려와서 돌볼 수는 없어서 먼저 구조한 동물들이 입양을 간 이후 나머지 개들도 구조할 예정입니다. 사실 이는 보호소 병원들의 협조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기도 합니다.

집에 방치됐던 열 아홉 마리 중 한 마리인 보담이 구조 당시 모습. 유행사 제공

열 한 마리 중 다섯 마리는 피부병 등으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고, 나머지 건강한 여섯 마리인 한 살로 추정되는 수컷 슈나이저 믹스인 아람ㆍ달리ㆍ똘복과 몰티즈 믹스 가람, 네 살 추정 슈나이저 믹스인 청담ㆍ보담이는 얼마 전부터 매주 토요일 이태원 근처 노란 천막에서 열리는 입양행사에 나오고 있습니다. 놀라운 점은 지금 모습을 보면 구조 당시 눈도 보이지 않을 정도로 누더기처럼 방치됐던 개들이었다는 게 믿기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유행사 운영진은 “대부분이 슈나이저 믹스였고 몰티즈 믹스인 개들도 있었다”며 “가정에서 번식을 시킨 것으로 추정되며 대부분 먹지 못해 너무나 말라 있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구조 당시 긴 털로 얼굴 조차 알아보기 어려웠던 아람이. 유행사 제공

반려견용 케이크를 맛보고 있는 가람이. 유행사 제공

열 아홉 마리 중 가장 먼저 가족을 찾을 기회를 얻은 여섯 마리는 밥도 잘 먹어 건강도 회복한 상태인데요, 사람에게 방치됐던 기억이 사라진 듯 애교도 많고 사람을 잘 따른다고 합니다. 개들을 돌본 병원 관계자들이 입을 모아 “너무 착하다”고 할 정도입니다.

사실 구조된 개들은 보호단체에 연락을 해준 공무원, 또 최대한 돌보기 위해 나선 동물단체, 상황을 알고 배려해준 구내 동물병원 보호소의 노력이 있기에 가능했습니다. 열 아홉 마리에게 새 삶을 살 기회를 주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유행사 운영진은 “이 친구들이 입양을 가야 병원 내 케이지에서 기다리고 있는 나머지 개들에게도 보호소를 나올 기회가 생길 수 있다”고 말합니다. 아람ㆍ달리ㆍ똘복ㆍ가람ㆍ청담ㆍ보담이가 오늘도 이태원 노란천막 아래에서 가족을 기다립니다.

고은경 기자 scoopkoh@hankookilbo.com

구조된 이후 뽀얀 털과 피부를 되찾은 가람이. 유행사 제공/2018-12-22(한국일보)

방치된 채 구조된 똘복이. 유행사 제공

▶세계 첫 처방식 사료개발 업체 힐스펫 뉴트리션이 유기동물의 가족찾기를 응원합니다. ‘가족이되어주세요’ 코너를 통해 소개된 반려동물을 입양하는 가족에게는 미국 수의사 추천 사료 브랜드 ‘힐스 사이언스 다이어트’ 1년치(12포)를 지원합니다.

▶입양문의: 유행사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