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4.12.05 09:04
수정 : 2014.12.05 18:11

한화 품으로 가는 삼성 계열사… 급여 격차는?

등록 : 2014.12.05 09:04
수정 : 2014.12.05 18:11

한화 품으로 가는 삼성 계열사… 급여 격차는?

지난해 대표이사 연봉은 삼성<한화, 직원 연봉은 삼성>한화

한화그룹이 삼성의 화학·방산 부문을 인수한다고 발표한 지난달 26일 오후 서울 장교동 한화 본사에서 직원들이 휴대폰으로 통화를 하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k.co.kr

내년 상반기면 삼성테크윈, 삼성탈레스, 삼성토탈, 삼성종합화학 등 4개 계열사 소속이 한화그룹으로 바뀐다.

㈜한화가 삼성테크윈과 삼성탈레스의 주인이 되고, 한화케미칼·한화에너지가 삼성종합화학과 삼성토탈을 인수 주체가 되는 모양새다.

5일 이번 '빅딜'과 연관있는 삼성 계열사 4곳과 한화 계열사 3곳 가운데 금융감독원에 사업보고서를 제출한 기업의 급여를 비교해봤다.

지난해 기준 대표이사 연봉은 ㈜한화, 한화케미칼 등 한화 계열사가 삼성테크윈, 삼성토탈 등 삼성 계열사 보다 훨씬 높았다.

㈜한화와 한화케미칼은 김승연 회장에게 72억2,400만원, 75억8,600만원을 각각 지급했다.

다만, 김 회장이 모든 계열사 대표이사 자리에서 물러나며 49억7,200만원과 49억7,300만원을 반납해 실수령액은 22억5,200만원, 26억1,200만원이라고 한다.

㈜한화의 심경섭 사장은 5억8,600만원, 한화케미칼의 홍기준 사장과 방한홍 사장은 각각 7억8,900만원, 5억3,400만원을 받았다.

한화에너지의 대표이사 연봉은 5억원 미만이라 정확한 액수가 공개되지 않았다.

김 회장이 일부 연봉을 반납했다고 하더라도 삼성테크윈과 삼성토탈의 대표이사의 연봉보다 높다.

삼성테크윈은 김철교 대표이사에게 18억원4,700만원을, 삼성토탈은 손석원 사장과 마크반더엘스트 부사장에게 24억3,800만원, 5억200만원씩 지급했다.

직원 연봉은 삼성 계열사가 높았다. 삼성토탈과 삼성테크윈의 직원 1인당 평균연봉은 각각 9,500만원, 7,900만원이다.

㈜한화의 직원 평균 연봉은 5,400만원, 한화케미칼과 한화에너지는 각각 6,779만원, 6,945만원이다. 삼성 계열사 4곳의 임금과 복리후생 수준이 어느정도로 유지될 지는 각 사가 꾸린 비상대책위원회와 사측의 협상 과정에서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삼성코닝정밀소재가 미국 코닝에 매각될 때 비대위는 연봉과 복리후생 등 처우를 3년간 유지하겠다는 약속을 받았다.

㈜한화는 삼성테크윈 지분 32.4%를, 한화케미칼과 한화에너지는 삼성종합화학의 지분 57.6%를 사들인다.

삼성테크윈이 삼성탈레스의 지분 50.0%와 삼성종합화학 지분 23.4%를, 삼성종합화학이 삼성토탈의 지분 50.0%를 갖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