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한별
스타한국

등록 : 2020.02.19 01:45

‘아내의 맛’ 홍잠언X임도형, 명언 대방출…박명수 “너희가 나보다 낫다”

등록 : 2020.02.19 01:45

홍잠언과 임도형이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박명수를 만났다. 방송 캡처

박명수가 홍잠언과 임도형의 어른스러운 모습에 감탄했다.

18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미스터트롯’에 출연했던 홍잠언과 임도형이 심사위원 박명수를 만났다.

이날 박명수는 “너희가 노래를 못해서 떨어뜨린 게 아니다”라며 홍잠언과 임도형을 위로했다. 이에 임도형은 “방청객분들이 박수칠 때 떠난 것뿐이다”라는 답변을 내놓아 시선을 모았다.

박명수는 이어 홍잠언과 임도형에게 “밖에 나가면 사람들이 알아보지 않으냐”고 물었다. 임도형은 박명수의 질문에 고개를 끄덕이며 “좋지만 일시적인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는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후 힘들어서 울고 싶은 적은 없었느냐”고도 물었고 홍잠언은 “운 적은 있지만 울고 싶은 적은 없었던 적은 없다”고 밝혔다. 임도형 역시 “내가 선택한 일이니 책임을 져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어른스러운 면모를 드러냈다.

두 사람의 말을 듣던 박명수는 “너희가 나보다 낫다”며 감탄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커지는 '저유소' 화재 미스터리… “외국인 노동자에 모든 책임 부적절”
종신제 도입하면 국민 10명 중 7명 “사형 폐지 찬성”
일본, 방사능 오염수 본격 배출 태세…“정부 대응 필요”
“직장인에게 업무방식 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비효율, 삽질, 노비”
‘음주운전 초범도 처벌 강화’ 지시한 문 대통령
김소연 대전시의원 “불법 선거비용 요구 폭로 뒤 외압 있었다”
태풍 직격탄 영덕, 더디기만 한 복구… 애타는 민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