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준 기자

등록 : 2020.05.31 15:27

제네시스, “KPGA와 4년 더”…상금도 선지급

등록 : 2020.05.31 15:27

Figure 1이용우 제네시스사업부 부사장(왼쪽)과 KPGA 코리안투어 선수대표인 홍순상 프로가 29일 서울 강남구에서 열린 ‘제네시스-KPGA 공식 후원 연장 조인식’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기아차 제공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코리안투어와 제네시스의 동행이 4년 더 이어진다.

KPGA와 제네시스는 지난 29일 이용우 제네시스사업부 부사장과 KPGA 코리안투어 선수대표인 홍순상 프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네시스-KPGA 공식 후원 연장 조인식’을 했다고 31일 밝혔다. 제네시스는 이로써 2023년까지 4년간 총 16억원 규모의 후원금을 KPGA에 전달해 한국 남자 골프 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제네시스는 2016년부터 4년간 KPGA를 후원했으며, 한국 남자 골프 투어 사상 최초로 투어 포인트 상금 제도인 ‘제네시스 포인트’를 도입하기도 했다. 특히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공식 투어 경기가 중단돼 어려움을 겪는 코리안투어 선수들을 지원하기 위해 ‘제네시스 포인트’ 보너스 상금 중 일부를 선수 전원에게 선지급하기로 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제네시스 챔피언십’도 10월 초 개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다만 일정이나 개최 여부는 코로나19 관련 정부 지침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홍순상 프로는 “어려운 시기에 뜻깊은 결정을 내려줘 감사하다”며 “매 대회 최선을 다해 멋진 경기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제네시스는 6월 1일 플라자CC 용인에서 열리는 ‘KPGA 스킨스게임 2020’에도 후원사로 참여한다.

김형준 기자 mediabo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