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스타한국

등록 : 2019.12.14 14:34

‘전참시’ 브라이언, 매니저와 母子지간 같은 특급 케미 발산!

등록 : 2019.12.14 14:34

브라이언과 매니저의 특별한 케미가 공개된다.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최초 워킹맘 매니저가 등장한다.

14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82회에서 브라이언과 매니저가 첫 등장한다. 전에 볼 수 없었던 엄마와 아들 같은 케미가 시청자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사랑의 잔소리를 쏟아내는 매니저와 그런 매니저에게 지지 않고 대답하는 브라이언의 모습이 유쾌하게 그려졌다. 무엇보다 등교 전쟁을 떠오르게 만드는 이들의 출근길이 큰 웃음을 선사, 본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이날 '전참시' 최고 워킹맘 매니저와 브라이언은 첫 등장부터 심상치 않은 케미를 발산했다. 두 사람은 현실 엄마와 아들 같은 티키타카를 보여줬다고. 이처럼 보통의 연예인-매니저 사이와는 다른, 신박한 케미가 돋보이는 이들의 조합은 입만 열면 빵빵 터지는 웃음을 안겨줬다고 한다.

특히 브라이언 곁에서 그를 서포트하는 매니저의 모습이 관심을 모았다. 매니저는 온 가족을 총동원해서 브라이언을 위한 특별 건강음료를 만드는가 하면, 브라이언에게 필요한 물건을 최적의 타이밍에 건네는 등 브라이언을 섬세하게 챙긴 것이다.

과연 '전참시' 최초로 등장하는 워킹맘 매니저와 브라이언이 얼마나 신선한 재미를 선사할지, 그 속에서 엄마와 아들 같은 케미를 보여줄 이들의 일상은 어떻게 그려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브라이언과 매니저가 전무후무 케미를 발산할 하루는 공개될 MBC ‘전지적 참견 시점’ 82회는 14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커지는 '저유소' 화재 미스터리… “외국인 노동자에 모든 책임 부적절”
종신제 도입하면 국민 10명 중 7명 “사형 폐지 찬성”
일본, 방사능 오염수 본격 배출 태세…“정부 대응 필요”
“직장인에게 업무방식 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비효율, 삽질, 노비”
‘음주운전 초범도 처벌 강화’ 지시한 문 대통령
김소연 대전시의원 “불법 선거비용 요구 폭로 뒤 외압 있었다”
태풍 직격탄 영덕, 더디기만 한 복구… 애타는 민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