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희 기자

등록 : 2020.06.19 15:09

‘편스토랑’ 이영자, ♥우카 셰프와 영상통화…스튜디오 발칵 뒤집게 한 로맨틱 말은?

등록 : 2020.06.19 15:09

‘편스토랑’ 이영자와 우카 셰프의 로맨틱한 영상 통화가 공개된다.KBS 제공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영자와 우카 셰프의 로맨틱한 영상통화가 공개된다.

19일 오후 방송되는 KBS2‘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육우’를 주제로 한 11번째 메뉴 대결이 시작된다.

이와 함께 지난 방송을 통해 뜨거운 화제를 모은 이영자와 우카 셰프의 로맨틱한 만남 뒷이야기가 공개되는 것으로 알려져, 시청자들의 관심과 기대가 집중되고 있다.

앞서 이영자는 10번째 ‘면역력 밥상’ 메뉴 대결을 위해 요즘 많은 스타들이 찾는다는 맛집을 찾아갔다.

셰프는 가파른 계단이 걱정 돼 가게 앞까지 나와 이영자를 기다리는가 하면, 계단을 올라갈 때 이영자의 손을 잡아주며 에스코트하고, 이영자의 취향에 맞는 꽃을 선물하는 등 배려 넘치는 센스를 발휘했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서로 “실제로 보니 더 미인이시네요”, “밥 대신 사랑을 먹었다”라고 대화를 주고받으며 시종일관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내기도.

이런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많은 시청자들이 궁금해 하며 응원했던 이영자와 우카 셰프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이날 이영자는 10대 우승메뉴 ‘업!덕밥(오리덮밥)’의 개발을 도와준 사람들에게 감사의 영상통화를 걸었다. 그중 한 명이 우카 셰프였던 것.

휴대전화 너머로 서로를 바라보며 통화를 이어간 이영자와 우카 셰프의 얼굴에는 장난기 넘치는 미소가 떠나질 않았다고. 특히 이영자는 영상 통화를 하며 얼굴을 다 보여주지 않고 “얼굴 반만 보여줄 거야”라며 밀당을 시작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또 이영자는 셰프에게 우승 소식을 전하며 “셰프님이 나의 복덩이다. 곧 만나러 가겠다”며 애정이 담긴 감사의 말을 전해 또 한 번 ‘편스토랑’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는 전언.

과연 이영자와 우카 셰프는 다시 만날 수 있을까. 어떤 로코보다도 달달하고 재미있는 두 사람의 이야기는 19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