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경 기자

등록 : 2020.05.20 20:13

[SNS눈] 고3 마스크 쓴 채 등교 첫날… 맘카페 “울컥하다” 응원 봇물

등록 : 2020.05.20 20:13

확진자 학생 확인된 인천ㆍ안성 귀가 조치엔 “형평성 어긋나” 우려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의 등교 개학이 시작된 20일 오전 서울의 한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학교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학교에서 마스크 쓰고 친구들과 지내야 하는 게 안쓰러워서인지, 오랜만에 교복입고 학교에서 친구들 만난다는 설레임을 생각해서인지, 제가 다 울컥하네요.”

6세 아이를 둔 엄마라고 소개한 한 맘카페 회원이 20일 카페에 올린 글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미뤄졌던 고교 3학년 등교 개학 첫날인 20일 학생들이 마스크를 쓴 채 등교를 하고 교사와 주먹 인사를 하는 모습이 전해지면서 맘카페에서는 “코로나19를 잘 이겨냈으면 좋겠다”는 응원의 댓글이 쏟아졌다.

학생들은 마스크를 쓴 채 교문에 들어서면서 체온계로 발열 체크와 손 소독을 마치고 교실로 들어갔고, 교사들과 서로 안부를 주고 받으면서도 포옹이나 악수 대신 주먹 인사를 나눴다. 점심 시간에는 삼삼오오 모여 수다를 떨지 못하고 플라스틱 칸막이가 설치된 식탁에서 한 줄로 앉아 밥을 먹기도 했다.

고교 3학년 등교 수업 첫날인 20일 오전 울산시 중구 함월고에서 학생들이 칸막이가 설치된 급식실에서 점심을 먹고 있다. 연합뉴스

고3 아들을 뒀다고 속한 한 누리꾼(박****)은 “고3아들 학교 가는 뒷모습을 보며 많은 생각이 들었다”며 “본인, 식구, 나아가 국민들의 건강을 위해 마스크 쓰고 학교 지침을 잘 따르라고 신신당부했다. 모두 무탈하길 바란다”고 적었다. 또 다른 맘카페 회원(봄****)은 “언니가 고교 교사인데 아침에 교복 입은 아이들을 보니 눈물이 났다고 했다”며 “잔뜩 긴장해 보였지만 안전하게 잘 지내자는 말밖에 하지 못했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고교 3학년 등교 개학이 시작된 20일 오전 경기 수원시 팔달구 수원고에서 교사가 학생들 체온 측정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편 인천 시내 66개교와 경기 안성 모든 학교는 확진자 발생으로 고3 학생들이 귀가하거나 등교하지 않았다. 인천의 경우 고3 학생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등교했던 고교생 전원이 귀가해야만 했다. 안성에서는 전날 밤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자 시내 모든 고등학교의 등교를 중지하기로 결정했다. 21일부터 다시 학교 문을 열기로 하는 등 혼선이 빚어졌다.

20일 오전 인천의 한 고교에서 긴급 귀가 조치에 따라 학생들이 귀가하고 있다. 이날 고3 학생 2명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확인되자 시 교육청은 미추홀구·중구·동구·남동구·연수구 내 고등학교 66곳의 고3 학생들을 귀가하도록 조치했다. 연합뉴스

이와 관련 누리꾼들은 “예견된 일이다”, “개학을 미뤄야 한다”등 부정적 반응을 보였다. 또 교육의 형평성에 대한 지적도 있었다. “일부 학교만 문을 닫고 다른 지역은 그대로 공부를 하면 해당 지역 입장에선 공정하지 않은 것 같다”(wl****), “누군 학교 가서 수업하고 누군 온라인 수업하고 나중에 입시 형평성에 맞지 않는다는 얘기 나올 것 같다”(응****) 등의 의견도 올라왔다.

고은경 기자 scoopko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