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민 기자

등록 : 2020.06.18 18:18

“세계적인 팝스타들과 시공을 초월한 교감”… 임채원 미술 작품전

23~28일 전주 한국전통문화전당

등록 : 2020.06.18 18:18

작가명 ‘채소밭’으로 활동 중인 임채원씨가 쉐잎아트라는 기법으로 팝가수를 그리고 있다. 채소밭 제공

“작품 속 팝스타와 시공을 초월한 교감으로 자신을 재발견하는 기회가 되길 바랍니다.” 전북 전주시청에 근무하고 있는 임채원(54)씨가 오는 23일부터 28일까지 전주 한국전통문화전당 3층 기획전시실에서 첫 현대미술 개인전을 연다. 작가명 ‘채소밭’으로 활동 중인 임씨는 쉐잎아트(Shape Art)라는 기법으로 해외 유명 팝가수를 그리며 독창적인 작품세계를 보여주는 작가로 알려져 있다.

그가 그림을 시작한 것은 3년 전이다. 2017년 5월 어느 날 문득 그림을 그려보고 싶다는 꿈을 갖게 됐다고 한다. 임씨는 “디자인을 전공한 딸의 작업을 보면서 자연스럽게 관심을 갖게 됐다”며 “서점에서 그림 입문서를 구입해 스케치를 해보며 무작정 시작했는데 우연히 개업한 카페 벽면에 벽화를 계기로 어린이집, 식당, 한옥마을 담장에 벽화를 그리면서 본격적인 활동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벽화에 한창 빠져 있을 무렵인 2018년 11월부터 세계 유명 팝가수를 작품에 담기 시작했다. 임씨는 “영화 ‘보헤미안랩소디’의 인기가 폭발적일 때 같은 영화를 3번 보고 그룹 퀸의 리드싱어 ‘프레디 머큐리’의 강한 인상에 팝스타를 작품 모델로 삼았다”고 했다. 그는 이후 비틀즈, 마이클 잭슨 등을 그리며 자연스럽게 팝스타를 대상으로 작품 활동을 이어갔다.

그의 기법은 독창적이다. 평소 ‘다름이 세상을 바꾼다’라는 지론을 갖고 있는 그는 2019년 초 일반미술 작품과는 다른 자신만의 색깔의 그림을 고민하게 됐고 모양, 형태, 글자, 선, 면으로 그림을 그리는 쉐잎아트 기법을 만들었다. 이 기법을 적용한 첫 번째 작품인 영국 가수 아델을 완성했으며 이어 레이디 가가, 브리트니 스피어스 등 세계적인 팝스타를 그렸다.

그의 작품은 현대미술의 난해하고 복잡함을 떨쳐낸 이해와 공감이다. 임씨는 “평소 미술을 전문적으로 배운 적이 없어 난해하고 복잡한 현대미술에 괴리감을 가지고 있었다”며 “그림 속에 추상적이고 은유적인 뜻을 숨겨놓고 작가의 설명을 봐야만 이해하는 작품보다는 그림을 모르는 다수의 대중이 작품을 접하면서 바로 이해와 공감할 수 있는 그림을 그리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전시회는 대중에게 주옥 같은 명곡으로 감동을 준 팝가수 14명을 선정해 그들이 가장 빛났던 한 순간을 작가만의 기법을 통해 완성한 작품으로 구성했다. 장미꽃, 영문이니셜, 도형, 라인, 면 등 화려한 색상의 다채로운 형태의 작품을 만날 수 있으며 대중과 곧바로 소통할 수 있도록 그림 하나하나에 작품설명과 팝가수를 소개한다.

임씨는 “아름다운 모든 것이 기억 속에 영원하길 바라고 팝스타의 가장 찬란했던 모습을 이번 전시회를 통해 보여주고 싶다”며 “마치 여행을 다녀오면 어제와 다른 내가 존재한다는 느낌을 받듯이 관객도 작품을 보고 새롭고 또 다른 나의 존재를 발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작가명 ‘채소밭’으로 활동 중인 임채원씨의 첫 현대미술 개인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