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주형 기자

등록 : 2020.02.22 17:56

‘김희진 복귀’ 기업은행, 최하위 탈출

등록 : 2020.02.22 17:56

IBK기업은행 라이트 김희진. KOVO 제공.

기업은행이 이번 시즌 한번도 이기지 못했던 도로공사를 3-0으로 완파하며 91일만에 최하위에서 탈출했다.

기업은행은 22일 화성체육관에서 열린 2019~20 V리그 도로공사와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3 25-20 25-17)으로 셧아웃 승리를 거뒀다. 기업은행은 시즌 8승 17패를 기록, 도로공사를 최하위로 끌어내리고 5위로 올라섰다. 도로공사는 7연패에 빠졌다.

70일 만에 선발 출전한 김희진이 14득점에 공격 성공률 44.4%를 기록하며 꼴찌 탈출의 주역이 됐다. 김희진은 특히 역대통산 2,500득점(역대 8호)을 달성, 기쁨을 더했다. 외국인 선수 어나이도 18득점(37.5%)하며 변함없는 기량을 보였고 표승주도 13득점(42.9%)에 리시브 효율 32.1%로 살림꾼 역할을 톡톡히 했다.

김희진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코트에서 뛰고 싶은 마음이 컸는데 그 마음이 잘 드러나서 기분이 좋다”면서 “오랜만에 뛰어서 그런지 1세트때는 뜻한 대로 안됐는데 2세트부터는 잘 풀렸다”라고 말했다. 몸 상태에 대해서는 “그동안에도 부상 부위였던 종아리 빼고는 다 좋았다”면서 “지금은 부상도 회복됐고 컨디션도 원했던 궤도에 올라 왔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기업은행 원래 색깔을 보여드릴 수 있는 6라운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도로공사는 외국인 선수 산체스가 손목 부상으로 선발 출전하지 못하면서 국내 선수들끼리 분전했지만 화력 싸움에서 밀렸다. 도로공사는 5라운드 전패 수모를 당했다.

강주형 기자 cubi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