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수경
기자

등록 : 2020.02.27 09:32

김제동, 대구 쪽방촌 긴급구호 물품지원

등록 : 2020.02.27 09:32

김제동이 대구 쪽방촌에 긴급구호 물품을 지원했다. 김제동과 어깨동무 홈페이지 제공

방송인 김제동이 코로나19 확산 피해를 입은 대구에 긴급구호 물품을 지원했다.

지난 25일 '김제동과 어깨동무' 측은 홈페이지를 통해 "다른 사업을 제쳐두고 대구·경북 지역에 필요한 도움을 드리기 위해 김제동 씨와 함께 머리를 맞댔다"고 밝혔다.

이어 "지금은 고립감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것이 필요한 것 같고 손길이 가기 어려운 곳에 우리가 할 수 있는 선에서 도와드리자는 의견으로 모아졌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들은 "대구 지역의 어깨동무 활동가들이 무료급식 중단으로 어려움을 겪는 쪽방촌 사정을 알려왔다"며 "급하게 필요로 하는 라면과 김치, 그리고 손소독제를 구해서 어제, 오늘 보내드렸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헌신적인 노고를 해주시는 의료인분들께 머리 숙여 감사드리며 우리 모두 배려와 연대로 이 위기를 이겨나가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김제동과 어깨동무'는 개그맨 김제동이 지난 2016년 2030 청년들과 함께 설립한 공익 단체다.

▶이하 김제동과 어깨동무 글 전문

많은 분들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걱정이 많습니다.

김제동과 어깨동무는 다른 사업을 제쳐두고 대구·경북지역에 필요한 도움을 드리기 위해 김제동 씨와 함께 머리를 맞댔습니다. 지금은 고립감을 느끼지 않도록 하는 것이 필요한 것 같고 손길이 가기 어려운 곳에 우리가 할 수 있는 선에서 도와드리자는 의견으로 모아졌습니다.

먼저 대구지역의 어깨동무 활동가들이 무료급식이 중단되면서 어려움을 겪는 쪽방촌의 사정을 알려왔습니다. 그래서 급하게 필요로 하는 라면과 김치 그리고 손소독제를 구해서 어제, 오늘 보내드렸습니다.

이 분들은 앞으로 이 상황이 길어질 것을 걱정하고 계신다고 해요. 그래서 당분간 대구 쪽방촌에 식료품을 추가 지원 하는 것을 논의했습니다.

특히 헌신적인 노고를 해주시는 의료인분들께 머리숙여 감사 드리며 우리 모두 배려와 연대로 이 위기를 이겨나가면 좋겠습니다.

어깨동무도 할 수 있는 일들을 묵묵히 함께 해나가겠습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커지는 '저유소' 화재 미스터리… “외국인 노동자에 모든 책임 부적절”
종신제 도입하면 국민 10명 중 7명 “사형 폐지 찬성”
일본, 방사능 오염수 본격 배출 태세…“정부 대응 필요”
“직장인에게 업무방식 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비효율, 삽질, 노비”
‘음주운전 초범도 처벌 강화’ 지시한 문 대통령
김소연 대전시의원 “불법 선거비용 요구 폭로 뒤 외압 있었다”
태풍 직격탄 영덕, 더디기만 한 복구… 애타는 민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