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주 기자

등록 : 2019.11.25 18:19

식약처, “파리크라상, 업계 최초 전 점포에 ‘음식점 위생등급제’ 적용”

등록 : 2019.11.25 18:19

최성락 식약처 차장, 파리바게뜨 홍제점 방문해 현장 의견 청취

최성락(왼쪽)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이 25일 위생등급 ‘매우 우수’를 받은 파리바게뜨 홍제점을 방문해 현장 의견을 청취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식약처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파리크라상이 제과ㆍ제빵업계 최초로 모든 직영점과 가맹점에 ‘음식점 위생등급제’를 적용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위생등급제는 일반음식점의 위생수준을 평가해 우수한 업소에 대해 ‘매우우수(★★★)’ ‘우수(★★)’ ‘좋음(★)’ 등 3개 등급을 부여하는 제도다. 파리크라상은 현재 매장 11곳이 위생등급을 받았으며, 2020년 말까지 전체 매장 4,000여곳이 등급을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성락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은 이날 서울 서대문구 파리바게뜨 홍제점을 방문해 파리크라상의 위생등급 지정 현황을 살펴보고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최 차장은 “음식점 위생등급제가 음식점 간 자율경쟁을 통한 위생수준 향상, 식중독 예방, 음식문화의 품격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기준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진주 기자 parisco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커지는 '저유소' 화재 미스터리… “외국인 노동자에 모든 책임 부적절”
종신제 도입하면 국민 10명 중 7명 “사형 폐지 찬성”
일본, 방사능 오염수 본격 배출 태세…“정부 대응 필요”
“직장인에게 업무방식 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비효율, 삽질, 노비”
‘음주운전 초범도 처벌 강화’ 지시한 문 대통령
김소연 대전시의원 “불법 선거비용 요구 폭로 뒤 외압 있었다”
태풍 직격탄 영덕, 더디기만 한 복구… 애타는 민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