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클팀 기자

등록 : 2020.06.09 07:49
수정 : 2020.06.09 07:50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 공개

등록 : 2020.06.09 07:49
수정 : 2020.06.09 07:50

포르쉐가 클래식한 감성을 강조한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을 공개했다.

포르쉐가 브랜드를 대표하는 스포츠카 '911'에 클래식한 디자인을 더한 한정 사양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은 단 992대만 한정 생산되는 차량으로 1950년대의 '클래식 포르쉐' 및 '클래식 911'의 감성을 적극적으로 담아낸 존재다.

포르쉐는이번의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을 시작으로 총 네 개의 디자인 컬렉션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며, 포르쉐 디자인 역량을 한층 과시할 예정이다.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의 차체 컬러부터 독특한 매력을 제시한다. 새롭게 구현된 체리 메탈릭 외에 총 네 개의 전용 컬러를 마련해 고급스러우면서도 클래식한 감성을 한층 강조한다.

여기에 모터스포츠의 감성을 강조한 재킨 넘버와 데칼 등을 더해 감성적인 매력을 더했으며 엔진 커버 등에는 포르쉐 356의 10만km 주행 기념일을 떠올리게 하는 '엠블럼'을 새롭게 더해 감성적인 매력을 더했다.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의 실내 공간 역시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디테일을 제시한다. 아타카마 베이지 컬러 OLEA 클럽 가죽과 보르도 레드(또는 블랙 컬러) 가죽이 조합된 투톤 스타일이 더해졌다.

여기에 스티어링 휠, 헤드 레스트의 디테일은 물론이고 클래식한 감성이 돋보이는 크로노그래프 등이 더해진다. 이외에도 고급스러운 패브릭 기반의 헤드라이너 및 고급스러운 가죽 등이 곳곳에 더해진다.

이와 함께 구매 고객을 위한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 전용의 크로노그래프 손목 시계를 한정으로 제작하여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의 가치를 더욱 강조한다.

포르쉐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의 성능은 포르쉐 911 타르가 4S와 동일하게 구성되었다. 6기통 수평대향 박서 엔진이 터보의 힘을 빌려 450마력과 54.0kg.m의 토크를 내 정지 상태에서 단 3.6초 만에 시속 100km까지 가속할 수 있도록 했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유치원 돈으로 명품백ㆍ성인용품 산 원장님
'용산, 20억 든 강남 알부자만 몰려... 그들만의 세상 됐다'
“경기 회복” 나홀로 고집하더니... 정부마저 낙관론 접었다
이재명 '이명박ㆍ박근혜 때도 문제 안 된 사건… 사필귀정'
문 대통령 “北 서해 NLL 인정…평화수역 대전환”
발끈한 손학규 “한국당은 없어져야 할 정당”
[단독] 고용부 장관 반대 편지에도… 박근혜 청와대, 전교조 법외노조화 강행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