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멀티미디어

  • slider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의장, 윤관석 더불어민주당 국토위 간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1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19 혁신시제품 국회 특별전시회’에서 미세먼지 제거 업체인 퓨리움 남동규 대표가 ‘스마트 에어커튼’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 slider

    2019 혁신시제품 국회 특별전시회에서 인공지능 초미세먼지 제거 업체인 퓨리움이 현관 설치용으로 제작한 스마트 에어커튼을 체험하고 있다.오대근기자

  • slider

    인공지능 초미세먼지 제거 업체인 퓨리움이 현관 설치용으로 제작한 스마트 에어커튼의 효능을 설명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 slider

    퓨리움이 현관 설치용으로 제작한 스마트 에어커튼에서 항균, 공기정화, 피톤치드 효과를 체험하고 있다.오대근기자

[포토] 미세먼지 잡고 공기정화 ‘스마트 에어커튼’


국회 특별전시회에서 ‘순간 미세먼지 제거 체험’

현관출입하며 ‘항균, 공기정화, 탈취, 피톤치드’효과

초미세먼지 제거 솔루션 업체인 ‘퓨리움’이 11일 국회에서 열린 ‘2019 혁신시제품 국회 특별전시회’ 에어샤워 커튼 방식의 공기정화 및 탈취 향균, 피톤치드 효과를 시연했다.

출입문의 현관도어 디자인을 채택해, 독자 개발한 사이클론 터보 에어샷으로 부드러운 바람으로 출입자에게 부담 없이 증폭시켜 실내로 출입하는 사람의 옷, 머리, 물건 등에 숨어 있는 초 미세먼지와 유해물질을 제거하는 방식이다.

‘퓨리움’은 인체이동시 자동으로 작동하며, 감지기로 사람 위치와 신체 특징을 식별해 인체에 가장 효율적이고 안전한 기류를 형성해 기분 좋은 바람을 제공한다.

미세먼지 및 공기질 등에 대한 생활환경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며 위생시설 및 간호, 유아보호 기관 등 공공시설에서 관심을 보이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등록: 2019.11.11 15:13 오대근 기자
  
로그인 선택 >
0/300
  • 0 0
    답글 달기 이름 페이스북
    이름 | 날짜
    코맨트
    0/300
    • 트위터
      이름 | 날짜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