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멀티미디어

  • slider

    12일 경기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종합상황실에 마련된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사전투표함 보관 상황을 살펴보고 있다. 오대근 기자

  • slider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전국 시.군.구 선관위의 사전투표함 보관 상황을 화면을 보며 점검하고 있다. 오대근 기자

  • slider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종합상황실에 마련된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사전투표함 보관 상황을 살펴보고 있다. 오대근 기자

  • slider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종합상황실에 마련된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관계자들이 사전투표함 보관 상황을 살펴보고 있다. 오대근 기자

그 많은 사전 투표함 누가 지키나


중앙선관위 CCTV관제센터 실시간 모니터

250개 투표용지 보관소별 경찰 선관위 정당참관위 등 감시

21대 총선 사전 투표가 마무리된 가운데 투표율이 역대 최고인 26.6%를 기록했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투표율이 저조할 것이라는 당초 예상을 깨고 이틀간 1,174만 여명이나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한 것이다.

사전 투표 완료와 함께 투표함에 봉인된 투표용지는 전국 250개 시ㆍ군ㆍ구 선관위가 지정한 별도의 보관 장소로 옮겨져 경찰과 정당참관인, 민간보안업체의 24시간 감시 속에 보관된다. 투표함은 투표일인 15일 투표 종료 직후 개표소로 옮겨져 봉인이 해제된다.

전국에 흩어진 사전 투표함의 보관 상태는 경기 과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관내사전투표함 통합관제센터’에서도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한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등록: 2020.04.12 19:28 오대근 기자
  
로그인 선택 >
0/300
  • 0 0
    답글 달기 이름 페이스북
    이름 | 날짜
    코맨트
    0/300
    • 트위터
      이름 | 날짜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