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멀티미디어

  • slider

    인사동 골목 어귀 골동품 상점에 갖가지 물건이 진열돼 있다.

  • slider

    인사동 거리에 골동품이 진열되어 있다.

[고영권의 도시풍경]진품은 어디에 있을까


인사동(仁寺洞)은 조선시대 행정구역인 관인방에서 '인' 자를 따고, 큰 절인 원각사가 있던 대사동에서 '사'자를 따 합친 데서 지명이 유래됐다. 수많은 관광객이 찾아 오는 고풍스러운 골동품 상점은 아이러니하게도 일제가 조선의 문화재 수탈을 위해 설립한 게 시초이다. 인사동 골목 귀퉁이 가게에 쇠, 구리, 주석으로 만든 징과 종, 갖가지 흔한 형상들 사이에 귀하디 귀한 진품이 숨어 있을지도 모를 일이다. 멀티미디어부 차장
등록: 2019.12.13 17:11 고영권 기자
  
로그인 선택 >
0/300
  • 0 0
    답글 달기 이름 페이스북
    이름 | 날짜
    코맨트
    0/300
    • 트위터
      이름 | 날짜
      컨텐츠